은행사 박물관 소장유물, 국가지정기록물 지정

국가적 보존가치를 지닌 우리은행

우리은행 은행사 박물관에는 우리나라 최초 민족은행의 역사를 보여주는 유물들이 고스란히 보관돼 있는데요, 지난 6월 은행사 박물관에 소장된 유물들 가운데 우리은행의 전신인 대한천일은행 창립 및 회계 관련 기록물이 국가기록원 국가지정기록물 11호로 지정됐습니다. 국가기록원은 2008년부터 국가적으로 보존할 가치가 있는 민간 기록물을 국가지정 기록물로 지정해 보존과 관리를 지원하고 있습니다. 이번에 등재된 국가지정기록물로는 우리가 소장하고 있는 유물인 대한천일은행 창립청원서 등 총 19건 75점이 선정됐는데요. 이 사료들은 근대 은행의 설립 과정과 회계처리 방식을 보여주며 한국 금융사 연구에 있어서 중요한 가치를 지니고 있습니다. 시련의 시기 민족 상권을 지켜야 한다는 강한 책임감으로 우리나라 금융의 처음을 연 우리은행의 역사는 곧 한국 금융의 역사입니다. 115년을 이어온 역사만큼 대한민국 금융의 내일을 향한 우리의 쉼 없는 도전이 계속되길 기대합니다.

  • 우리은행의 Image 홍보영상

    우리은행의 Image

    우리은행의 역사, 생각, 그리고 내일

    우리은행의 앞선 도전은
    오직 고객님의 행복한 미래를 위한 것입니다

    우리은행 홍보영상 재생
  • 우리은행의 Costomer 홍보영상

    우리은행의 고객

    우리은행은 언제나 당신의 삶에
    관심을 기울입니다

    우리은행은 당신의 기대를 앞서가기 위해,
    보다 새롭고 편리한 금융라이프를 창조합니다

    우리은행 홍보영상 재생
  • 우리은행 홍보영상

    우리은행의 인재

    우리은행 인재들이 고객님의
    미래와 희망을 설계합니다

    대한민국 1등 은행을 가능하게 만드는 힘!
    우리는 겉으로 들어 난 모습보다는
    내적인 인성을 중시합니다

    우리은행 홍보영상 재생